인천대학교 체육학과 학생들이 스포츠과학센터 실습 수업을 받고 있다. <사진=인천시체육회 제공> [ 경인방송 = 강명윤 기자 ]


인천시체육회 스포츠과학센터와 인천대학교 건강증진센터 간 진행된 업무협약의 일환으로 인천대학교 재학생들의 스포츠과학센터 실습수업이 지난 20일 이뤄졌습니다.


인천대학교 체육학과에 재학생들 20여명이 참석한 이번 실습은 코로나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키며 진행됐습니다. 


수업에 참여한 학생들은 인천스포츠과학센터에서 이뤄지고 있는 전문 선수들의 측정 및 활동에 관한 사항을 직접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앞으로 인천스포츠과학센터는 체험형 수업지원을 지속적으로 지원하여 인천의 스포츠과학 및 진로에 대한 걱정을 하는 체육분야 학생들의 진로탐색 모색 및 스포츠 현장을 생생하게 접할 수 있도록 인천대학교 건강증진센터와 협력할 계획입니다.


체험수업에 참여한 체육과 재학생은 "이론적으로 배우기는 했으나 실질적인 경험을 할수 없었는데, 인천스포츠과학센터에 와서 책에서 보던 측정도구를 직접 실습해볼 수 있어서 좋은 경험이 된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수업을 진행했던 김도윤 스포츠과학센터장은 "앞으로 인천대 스포츠과학센터 실습수업 뿐만 아니라 인천 관내 체육분야의 진로를 고민하고 있는 학생들에게 인천스포츠과학센터가 좋은 영양분이 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 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