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시장(왼쪽 2번째)이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맨 오른쪽),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맨 왼쪽)과 함께 매탄2동 공영주차장을 둘러보고 있다.<사진출처=수원시> [ 경인방송 = 변승희 기자 ]


경기도 수원시 매탄2동에 70대를 주차할 수 있는 공영주차장이 문을 열었습니다.


수원시는 오늘(23일) 영통구 매탄동 198-86 번지 건축연면적 2962.05㎡, 지하 1층·지상 3층 70면 규모의 '매탄2동 공영주차장'을 개장했습니다.

 

시비 32억8천만 원, 도비 6억9천만 원 등 39억7천만 원을 들여 지난해 10월 공사에 착공한지 1년여 만입니다.


매탄2동 등록차량은 8천700대에 이르지만, 공동주택단지를 제외한 주차면은 2천900여 면에 불과해 주차난이 심각했습니다.


개장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 매탄2동 주민,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개장식 기념사에서 "매탄2동 공영주차장 개장으로 심각한 주차난이 조금이나마 숨통이 트이길 바란다"라며 "내년까지 계획된 공영주차장 사업을 최선을 다해 마무리하고, 주차장 공유 사업을 전개하는 등 지속해서 주차 공간을 확보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