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G-FAIR 두바이 온라인 전시장 내부 모습.<사진출처=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 경인방송 = 변승희 기자 ]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 한국무역협회는 내일(24일)부터 26일까지 사흘간 '2020 G-FAIR(대한민국우수상품전) 두바이'를 개최합니다.


올해로 4회째인 'G-FAIR 두바이'는 UAE 두바이 현지에서 열리는 전시회지만 올해는 코로나19로 온라인 전시장(live.koreasourcingfair.me)과 1대1 화상상담을 병행해 중동지역 수출판로 개척에 나섭니다.


올해 참가기업은 총 122개사로 경기도 수출 유망기업 60사, 한국무역협회에서 62사가 참여합니다. 미용ㆍ건강, 전자ㆍ소비재, 의료ㆍ코로나19, 산업용품 분야의 기업들이 자사 사무실 혹은 국내에 설치된 화상상담 부스에서 상담을 진행합니다.


지난 주 기준 2천500명 이상의 중동 지역 바이어가 온라인 전시장 사전 등록을 마쳤으며 참가기업과 740여개사의 아랍 에미리트 바이어간 2천400여 건의 상담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