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전경. <사진 = 인천항만공사> [ 경인방송 = 주재홍 기자 ]


인천항만공사(IPA)가 해양수산부 산하 공공기관 최초로 '재해경감 우수기업 인증'을 받았다고 24일 밝혔습니다.


IPA는 경영 연속성과 효율적 위기관리를 통한 안정적 서비스 제공 능력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행정안전부로부터 재해경감 우수기업 인증을 취득했습니다


재해경감 우수기업 인증은 비즈니스 연속성 경영시스템 ISO22301 인증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에 한해 부여되는 행안부 장관 명의 인증입니다.


재해경감활동 계획 등 재난 상황에 대한 기업의 대응능력에 대해 문서·현장평가와 행안부 심의를 거쳐 최종 취득 여부가 결정됩니다.


IPA는 재해경감을 위한 2차 피해방지 및 대응조직 구성, 재난방지 활동 지원, 교육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등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올 3월부터 재난안전실을 중심으로 인증 취득을 추진해 왔습니다.


강영환 IPA 재난안전실장은 "이번 인증으로 IPA의 재난관리 능력을 인정받았다"며 "지속적인 시스템 개선 등을 통해 코로나19와 같은 재난에도 업무 중단이 없는 IPA가 되겠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