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인방송 = 구민주 기자 ]

안산시는 오늘(25일)부터 택시를 이용하는 시민과 운전기사가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도록 ‘앞 좌석 비우기’ 캠페인을 펼친다고 밝혔습니다.
 

시는 이를 위해 ‘택시 탈 땐 마스크 꼭! 앞 좌석 비우기!’라는 캠페인 문구가 적힌 스티커를 3천부 제작해 지역 내 법인과 개인택시에 배부합니다.


스티커는 택시에 탑승한 승객의 눈에 잘 띄도록 조수석 등받이 등에 부착해 시민 누구나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하도록 하고, 앞 좌석을 비울 수 있도록 홍보하게 됩니다.


이번 캠페인에는 안산지역 택시 2천614대가 동참합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캠페인을 추진하게 됐다”며 “마스크 착용과 택시 뒷자리 우선승차 등은 간단하지만 가장 확실한 방역수칙이므로 많은 시민께서 캠페인에 동참해 달라”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