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인천시당 '두드림' 현판식<사진=정의당> [ 경인방송 = 보도국 ]


정의당 인천시당은 26일 문영미 위원장과 배진교 국회의원・박인숙 부대표(6411민생본부장)・김윤기 부대표(지역정치본부장)・정재민 서울시당위원장 등 6기 정의당 지도부가 참석한 가운데 민생센터 '두드림’을 개소했습니다 


정의당 인천시당은 지난 16일 6기 운영위원회를 통해 신길웅 전 보좌관(이정미 전 국회의원)을 민생센터 ‘두드림’의 센터장으로 인준했습니다.


민생센터 ‘두드림’은 현재 코로나로 어려워진 가계 부채 문제와 최근 통과된 임대차 3법에 따른 주택세입자 문제, 필수노동자를 비롯한 비정규직・플랫폼 노동자 등 노동자 권리를 위한 지원 사업, 상가임대차・가맹・대리점 등 중소상인들에 대한 지원을 중심으로 다양한 민생사업을 전개해 나갈 예정입니다.


신길웅 센터장은 “우리 사회에서 투명 인간으로 취급받는 사람들 곁에 진보정당이 존재해야 한다는 고 노회찬 의원의 말씀처럼 어려움에 처한 이들을 위해 정의당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졌다”며, “정의당 인천시당이 민생센터 ‘두드림’을 정식으로 개소함으로써 앞으로 노동자, 자영업자, 시민들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겠다”고 밝혔습니다.


배진교 국회의원은 “정의당은 그 동안 대한민국 사회의 변화를 만들어 오기 위해 지속적으로 두들겨 왔으며, 그 의미를 잘 새겨 민생센터 ‘두드림’을 개소하는 것”이라며 “코로나로 더욱더 어려워진 우리 서민들과 노동자, 일하는 모든 사람들이 행복한 그날까지 계속 두드리기를 바라며 그답을 함께 찾아 갔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주재홍 기자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