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국제디자인페이 포스터 <사진=인천테크노파크 제공> [ 경인방송 = 강명윤 기자 ]


'디자인으로 경험하는 스마트 관광도시 인천!'을 주제로한 2020 언택트 인천국제디자인페어(INDEF)가 다음 달 3~6일 열립니다.


인천테크노파크(인천TP)는 인천시 주최, 인천TP·인천디자인기업협회·인천산업디자인협회 등이 공동주관하는 이번 INDEF가 다음 달 3일부터 4일 동안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된다고 29일 밝혔습니다.


온라인 전시사이트(http://indew.kr)를 통해 공간 VR(가상현실)이나 영상 등으로 관람객을 맞는 이번 INDEF는 행사 첫날인 3일 청운대 박구경 교수와 ㈜유니디자인경영연구소가 기획한 스마트 투어 온라인 영상 패션쇼로 서막을 올립니다.


온라인 전시는 '주제관', '기업관', '대학관', '인천디자인지원센터 홍보관', '국제교류관', '공모전관' 등으로 꾸려집니다.


주제관에선 인천지역 공예작가 40여 명의 개성 넘치는 작품과 인천 옹진 자월도와 덕적도 등 섬의 절경이 소개된다. 친환경 유기농 e스토리북과 인당수 캐릭터 등 애니메이션 웹툰, 인천의 면 요리를 활용한 누들인 캐릭터 등도 만나볼 수 있습니다.


기업관에선 인천지역 디자인기업 28곳을 포트폴리오를 통해 속속들이 탐방할 수 있다. 대학관에선 인천대, 인천가톨릭대, 경인여대, 청운대, 한국폴리텍대 등 인천지역 6개 대학 학생 및 졸업생의 디자인 작품 225점이 전시됩니다.


인천디자인지원센터 홍보관엔 인천디자인지원센터를 통해 탄생한 우수 디자인 제품 24개, 국제교류관에선 해외 디자이너 및 교수들의 작품 80여 점을 관람할 수 있습니다.


인천TP 관계자는 "인천국제디자인페어는 2004년부터 열린 인천을 대표하는 디자인 행사"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인천의 스마트 관광에 대한 내·외국인의 관심을 높이는 등 디자인산업 활성화의 창구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