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김도하 기자> [ 경인방송 = 김장중 기자 ]



경기도 평택시는 비전동에 거주하는 A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평택에서는 161번째 확진자입니다.
 

A씨는 지난달 30일 입국한 해외입국자로, 자가격리를 하다가 어제 진단검사를 받은 결과 오늘 양성으로 판명됐습니다.

시 방역당국은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며, 추가로 확인되는 사항에 대해서는 시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공개할 예정입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