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청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도 용인시는 농촌진흥청이 주관한 '2020년 농촌자원사업 경진대회'에서 성과확산 분야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대회는 전문인력 육성, 성과확산 기반 조성, 균형발전 등 5가지 항목을 평가해 최근 3년간 성과를 바탕으로 우수기관을 선발합니다.


시는 지역농산물을 가공식품으로 만들어 부가 수입을 창출할 수 있도록 농산물종합가공지원센터를 운영하고, 공동브랜드인 '용인의 소반'을 구축해 농업인 창업 지원 등 농업 경쟁력을 높이는 다양한 정책들을 추진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또, 롯데백화점과 제휴해 지난해부터 농산물 가공제품 특별기획전을 여는 등 판로 개척에 힘쓴 점도 점수를 보탰습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농업경쟁력을 강화해 농업 소득 증대와 도농이 함께 발전할 수 있는 다양한 정책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