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교통공사 전경. <제공=인천교통공사> [ 경인방송 = 주재홍 기자 ]


인천교통공사가 12일 폭설에 따른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임시열차를 운행합니다.
 

임시열차는 퇴근시간대인 오후 7시 이후부터 1호선 4회(상·하 각2회), 2호선 2회(상·하 각1회)를 운행할 계획입니다.
 

기온저하로 발생될 수 있는 출입문 사고 등을 예방하기 위해 차량점검과 정비를 강화하고, 역사 출입구와 주변 통행로의 제설·제빙작업 실시로 고객들이 미끄러지는 사고를 방지할 예정입니다.
 

정희윤 인천교통공사 사장은 "시민들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강설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만일의 장애에 대비하고, 열차안전운행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