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2020년도 올해의 공무원’<사진=서구청> [ 경인방송 = 보도국 ]


인천 서구는 14일 한 해 동안 발로 뛰며 서구를 빛낸 ‘2020년도 올해의 공무원’을 선정했습니다. 


'올해의 공무원'은 한 해 동안 구정 주요 현안과 역점 사업을 성실히 수행하고 구의 비전 실현, 규제개혁 등 각 분야에서 성과를 거둔 공무원에게 수여하는 상입니다. 민선 7기에 최초로 신설돼 이번이 3회째입니다.


‘2020 올해의 공무원’은 부서장 1명, 동장 1명, 6급 팀장 2명, 6급 이하 무보직 4명 등 총 8명입니다.

 

신현원창동 이규천 동장은 공원녹지과 재직 시 가원유아숲 조성, 10대 서로이음길 조성, 원도심 활성화 계획과 상생마을 등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해 성과를 냈습니다.


가정1동 강선숙 동장은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구민을 적극 발굴함으로써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힘썼으며, 류현자 공동체협치과 주민공동체팀장은 주민참여 사무의 일원화에 노력했습니다.


안희경 기업지원일자리과장은 ‘2020 전국 지방자치단체 일자리대상’의 ‘우수사업’ 부문에서 기초지자체 1위, 최우수상 수상으로 국비 우선권을 확보하는 등 예산 절감에 기여했습니다.


검단출장소 김선희 주무관, 위생과 정민규 주무관, 안전총괄과 이정욱 주무관, 기획예산담당관 이예슬 주무관은 코로나19에 대응해 밤낮을 가리지 않고 방역체계 구축, 식품접객업소 코로나19 예방 관리, 방역물품 배부 및 재난안전대책본부 운영, 아동돌봄쿠폰 지급 등에 노력한 공을 인정받았습니다.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함께 5급 이상은 성과연봉 또는 포상금이, 6급 이하는 인사 가점 또는 포상금이 주어집니다.


강명윤 기자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