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형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지원센터.<사진출처 = 경기도> [ 경인방송 = 홍성민 기자 ]


경기도는 '경기도형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지원센터'가 오늘(26일) 구리시 교문동에 문을 열었다고 밝혔습니다.

경기도 내에 성인 발달장애인 자립을 위한 시설이 만들어진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총 67억원(도비 20억원, 시비 47억원)이 투입돼 지상 6층 지하 2층, 연면적 2천21.25㎡(612평) 규모로 지어졌습니다.

강의실과 요리실습실, 열린도서관, 심리안정실, 발달장애인 부모님을 위한 휴식공간 등 다양한 공간이 마련됐습니다.

도는 구리시에 이어 올해 3월까지 시흥시, 의정부시에 평생교육지원센터 두 곳을 추가로 개설할 예정입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