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중한 시민 의견 한 건도 소홀히 여길 수 없다”‥ 현장 목소리 시정에 적극 반영 [ 경인방송 = 엄인용 기자 ]



구리시는 어제 (27일) 시청 대강당에서 시민 건의사항 담당 실무자 75(오전 40, 35)이 참석한 가운데시민 건의사항 추진상황 점검보고회를 가졌습니다.

 

보고회는 2019년과 2020년도에 진행됐던 '1, 2회 구리시민께 답을 구합니다'시민과의 대화 시 시민 건의사항 추진상황 점검과 문제점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기 위해  2회로 나눴습니다.

 

점검 결과 2019년도에 진행된 제1회 시민 건의사항은 총 153건 중 112건이 종결됐고 나머지 41건의 이행상황 등에 대해 점검했습니다.

2회 시민 건의사항은 총 120건으로 완료 45, 추진 중 56, 검토 중 4, 장기 7건 및 불가 8건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시민 안전과 직결된 교문동 지반함몰 발생 원인 규명 요청 건의사항은 철저히 분석, 별내선 터널 공사가 원인임을 규명했고, 가능골 공원 환경 개선, 장자호수공원 내 반려견 놀이터 조성 요청 등의 건의사항을 처리 완료해 시민 만족도 향상을 위해 노력했습니다.

 

안승남 시장은소중한 시민의 의견 한 건도 소홀히 여길수 없다“2021년을 시작하면서 시민들의 건의사항 전반에 대한 부서별 추진현황 점검하는 것은 시민 주권시대 현장의 목소리를 행정에 적극 반영하고자 하는 의미로 시민들의 불편 해소와 숙원사업이 해결될수 있도록 속도감있게 더욱 박차를 기해달라고 주문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