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교육도서관 협업 추진단 첫 회의 모습. <사진제공= 화성시>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도 화성시가 동탄 2신도시에  '경기교육도서관' 건립 논의를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화성시는 어제(27일) 화성시 동탄복합문화센터에서 경기교육도서관 협업 추진단 첫 회의를 열고, 조속한 건립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자리에는 화성시와 도교육청 관계자, 이원욱 국회의원실, 박세원 도의원, 신미숙 시의원 등이 참석했습니다.

 

경기교육도서관은 지난해 9월 이재정 경기도교육감과 이원욱 국회의원, 서철모 화성시장이 협약을 체결하면서 동탄2신도시 공공10-2부지에 건립하는 것으로 가시화됐습니다. 

 

시는 토지를 매입하고 도 교육청이 건립과 운영을 맡았으며, 미래형 학습환경을 제공하는 러닝허브(Learning HUB)로 조성할 계획입니다.

 

서철모 시장은 "동탄2신도시의 특색을 살린 도서관을 신속히 확충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적극 협조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시는 조만간 더불어민주당 화성시지역위원회 간 당정협의회에서는 경기교육도서관의 조기 건립 방안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