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진행된 정기 컨설팅 프로그램 ‘인기톡톡’의 현장 모습. <사진=인천TP> [ 경인방송 = 보도국 ]


인천TP가 인천콘텐츠기업지원센터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한 전문 멘토링 프로그램이 기업 성장에 한몫을 톡톡히 하고 있습니다. 


이 프로그램은 스타트업의 성장을 돕기 위한 것으로 ‘정기 컨설팅(인기톡톡)’, ‘분야별 멘토링’, ‘기업 간 연계협력’, ‘전문 투자기관 연계’ 등입니다. 


인천TP는 지난해 7월부터 28개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기업진단(33건), 정기상담(21건), 네트워킹세미나(1회), 분야별 멘토링(42건), 협력 연계(9건), 투자 연계(9건) 등 모두 115차례에 걸쳐 온·오프라인 멘토링을 지원했습니다.


㈜트리플과 ㈜집쇼코리아는 이를 통해 ‘댄스배틀 VR게임’ 인터페이스 시스템 특허출원과 공간 매거진 ‘360間’의 상표등록을 각각 출원했습니다. 


㈜두들러는 일본 파트너 기업과 업무협약(MOU)을 체결, 교육콘텐츠 ‘두들잇’ 의 일본 진출을 앞두고 있습니다. 라이징 크래프트 스튜디오는 VR·AR 코딩교육콘텐츠 ‘코딩나이츠’의 팝업북을 제작하는 등 신규 비즈니스아이템 발굴에 성공했습니다.


굿윌헌팅㈜은 한국벤처투자 엔젤투자매칭펀드 등 2건의 투자를 유치했으며, ㈜랩랩, 데브언리밋 등 7개 사도 ㈜강쏀 등 6개의 전문 투자기관(VC·AC) 투자를 타진하고 있습니다.


㈜비욘드더드림은 AI 전문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AI와 콘텐츠를 결합한 플랫폼을 새롭게 추진하고 있으며, ㈜유기지능스튜디오는 오디오콘텐츠를 활용한 뮤직드라마 제작을 위해 K-POP 팬덤 플랫폼과의 협업 채비를 갖추고 있습니다.


라이징 크래프트 스튜디오 이준서 대표와 ㈜유기지능스튜디오 현태호 대표는 “전문가 멘토링을 통해 콘텐츠를 스케일업 하는 등 실질적인 도움이 됐다”며 “다양한 시선과 의견을 접할 수 있는 값진 경험이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인천TP는 인천콘텐츠기업지원센터 입주기업의 성장 지원을 돕기 위해 특화된 멘토링과 컨설팅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나갈 계획입니다.


강명윤 기자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