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인방송 = 홍성민 기자 ]


경기도는 오는 25일 오전 10시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국회의원, 도의원, 주한대사, 경기주택도시공사, 민간전문가가 함께하는 '경기도 기본주택 컨퍼런스'를 엽니다.

경기도, 경기주택도시공사가 공동 주최하는 이번 컨퍼런스는 ▲해외 공공임대정책의 시사점 ▲기본주택 임대형(장기임대) 방향과 모델 ▲기본주택 분양형(공공환매 토지임대부) 모델 등 3개의 세션으로 진행됩니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네덜란드, 덴마크, 싱가포르 등 해외 공공주택 정책을 해외 전문가로부터 청취할 수 있고, 세션별 각 분야 전문가의 다양한 주제발표 뒤 국내·외 전문가 패널의 토론을 통해 ‘경기도 기본주택’이 성공적으로 정착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합니다.

컨퍼런스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에 따라 온라인으로 진행, 토론회 내용은 '소셜방송 LIVE경기(live.gg.go.kr)'에서 시청할 수 있으며, 모바일로도 시청 가능합니다.

이와 함께 경기도와 경기주택도시공사는 같은 날 수원 광교(광교신청사 옆)에 '기본주택 홍보관'을 개관합니다.

홍보관은 기본주택의 소개와 함께 견본주택(44㎡,85㎡), 실물모형, 가상현실(VR)존 등 기본주택의 이해를 돕고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됐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