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조업 어선 검문검색하는 해경 <사진 = 연합뉴스> [ 경인방송 = 김도하 기자 ]

해경이 봄어기 꽃게철(4~6)을 맞아 중국 어선들의 불법조업 단속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23일 중부지방해양경찰청에 따르면 경비함정과 특수기동정 등 6척을 서해5도와 조업한계선 인근에 집중적으로 배치할 계획입니다.

 

해상특수기동대는 고속단정을 타고 실제 단속 작전에 투입되는 등 최근 강도 높은 체력훈련과 전술 훈련을 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해경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불법 중국어선을 직접 나포하는 대신 우리 영해 밖으로 쫒아내는 퇴거 위주의 단속을 할 방침입니다.

 

또 다음달 1일부터 우리 어선의 조업이 서해 특정 해역에서 재개됨에 따라 월선이나 조업 구역 이탈 등도 강력히 단속할 계획입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