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서신초등교 첫 점검...5월까지 모두 99곳 마무리 어린이보호구역 '타운워칭' 모습. <사진제공= 화성시>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도 화성시는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학부모와 함께 어린이보호구역 '타운워칭'을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타운워칭'은 초등학교 통학로를 도보로 직접 살피며 어린이 안전을 위협하는 요소를 발굴해 개선방안을 수립하는 시민참여형 안전캠페인입니다.


시는 오늘(23일) 서신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오는 5월까지 지역내 초등학교 99곳을 대상으로 실시할 예정입니다.


타운워칭은 ▲어린이 보호구역 위험요인과 개선안 발굴 ▲노후 교통안전시설물 보수대상 조사 ▲어린이 통학로 개선 관련 설문조사 등으로 진행됩니다.


시는 이번 활동을 계기로 학부모와의 소통창구를 마련하고, 제안된 개선안을 '화성형 어린이 안전공간 구축 용역'에 적극 반영할 방침입니다.

 

서철모 시장은 "아이들이 안심하고 통학할 수 있도록 학부모들의 제안에 귀 기울일 것"이라며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