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인두도말 PCR 검사 모습 <사진 = 김도하 기자> [ 경인방송 = 한준석 기자 ]


경기도 연천군은 청산산업단지 외국인 선제검사에서 13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연천군은 지난 1일부터 청산산업단지 내 외국인 120여명 등 215명을 대상으로 선제 진단검사를 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외국인 13명이 확진됐으며 내국인 확진자는 없었습니다.


연천 지역 3개 산업단지 등에 근무하는 등록 외국인이 417명으로, 연천군은 이들에 대한 선제검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방역 당국은 확진자의 동선과 접촉자 확인 등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