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1시민 1강좌 운동' 수강생의 손뜨개 작품. <사진제공= 용인시>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도 용인시는 시민 중심 평생학습 프로그램인 '1시민 1강좌 운동' 수강생을 오는 12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습니다.


모집 분야는 공예·원예·악기 등 3가지이며, 신청은 3명으로 팀을 구성한 후 모임의 대표를 통해 평생학습과에 팩스(031-324-8989)를 보내거나 이메일(ahy79797@korea.kr)로 접수하면 됩니다.


신청서는 용인시 평생학습센터 홈페이지에서 내려받을 수 있습니다.


3인은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최소 인원으로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조정합니다.


교육은 참여팀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로 강사가 찾아가 진행하며, 비용은 무료입니다.


시는 이달 말까지 30팀을 확정해 상·하반기로 나눠 4~6월과 9~11월 주1회씩 수업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용인시 평생교육과(031-324-2764)로 문의하거나 평생학습센터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하면 됩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시민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학습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