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사진=연합뉴스> [ 경인방송 = 주재홍 기자 ]


인천항만공사(IPA)가 건설기술진흥법에 따라 IPA가 발주한 지역 내 건설현장에서 안전점검을 수행할 건설공사 안전점검 수행기관을 공개 모집한다고 4일 밝혔습니다.
 


공고는 5~24일까지 20일간 진행되며, 신청을 희망하는 업체는 IPA 대표 홈페이지 사이버홍보관 알림마당의 새소식 메뉴에서 모집 공고문을 참고해 신청서와 구비서류를 IPA 재난안전실로 직접 제출하면 됩니다.


자격조건은 관련법을 준수한 안전진단 전문 기관으로 '항만' 또는 '종합' 분야 중 1개 분야 이상에 등록이 돼 있어야 합니다.


또 법인등기부상 본점이 인천시, 서울시, 경기도에 소재한 업체여야 합니다.


IPA는 이번 공고를 통해 모집한 업체를 다음달부터 1년간 안전점검 수행기관 명부에 등록해 관리하고, 향후 건설공사 안전점검 필요시 등록된 업체를 대상으로 기술자 실적 등의 평가를 거쳐 실제 수행기관으로 선정할 계획입니다.


강영환 인천항만공사 재난안전실장은 "건설공사 안전점검 수행기관 모집을 통해 항만공사가 발주하는 현장에 대한 빈틈없는 안전점검을 실시할 것"이라며, "집중 점검으로 작업장 안전여건 확보 및 안전사고 예방에 힘쓰겠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