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연구원 청사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연구원은 올해 상반기 모두 21명의 인력을 신규 채용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중 8명은 장애인 제한경쟁으로 배정했습니다.


우선, 7명을 채용하는 연구직은 교통, 도시와 지역정책, 지방재정, 경제 분야 등 4명은 장애인을 선발하며, 관리.정보직은 장애인 2명을 포함해 모두 5명을 선발합니다.


무기계약직 연구원은 장애인 2명을 포함해 4명을 채용합니다. 

 

상반기 채용 공고는 이달 내로 게시 예정입니다.


관리.정보직과 무기계약직은 경기도 통합 채용 절차에 따라 진행되며, 연구직과 투자분석직은 연구원 자체 채용입니다.


경기연구원 관계자는 "이번 대규모 상반기 채용으로 연구역량을 강화하고 시의성 있는 연구 대응능력을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며 "특히 21명 중 8명을 장애인으로 채용, 적극적으로 장애인의 일자리 만들기에 나설 것"이라고 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