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도시공사. <제공=인천도시공사> [ 경인방송 = 주재홍 기자 ]


인천도시공사(IH)가 미래 사업을 이끌어 갈 우수 인재를 영입하고, 청년 취업난 완화에 동참하기 위해 30명의 신입직원을 공개채용한다고 7일 밝혔습니다.

 

채용 분야는 사무직 11명(일반, 회계, 법률), 기술직 18명(토목, 건축, 도시계획, 전기, 환경, 통신, 전산, 기계, 지적), 운영직 1명입니다.

 

총 채용 인원의 53%인 16명은 지역인재로 채용할 계획입니다. 지역인재는 공고일인 이날  기준 1년 이전부터 최종 시험일까지 주민등록상 주소지가 계속 인천시로 돼 있거나, 공고일 이전까지 주민등록상 주소지를 두고 있던 기간을 합산해 총 3년 이상이 되는 경우에 한합니다.


지원서 접수기간은 이달 20~28일 오전 10시까지 입니다. 접수가 끝나면 다음달 2일 직무능력표준에 기반한 직업기초능력 평가를 진행하고 블라인드 채용 면접을 거쳐 6월 중 임용됩니다.


입사지원은 채용 홈페이지(ih2021.saramin.co.kr)를 참고하면 됩니다. 자세한 사항은 iH공사 홈페이지(www.ih.co.kr)에 게시된 채용 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한편, iH공사 2020년도 상반기 신입직원 채용에는 총 29명 모집에 2천197명이 접수해 평균 75.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