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찬민 수원시의원 <사진출처 = 수원시의회> [ 경인방송 = 조유송 기자 ]


경기도 수원시의회는 최찬민(민주, 지·우만1·2·행궁·인계동) 의원이 대표 발의한 '수원시 소상공인 지원 및 골목상권 활성화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를 내일(8일) 공포한다고 밝혔습니다.


개정조례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수원시 소상공인·골목상권의 경영 안정을 위해 공공배달 플랫폼 활성화 지원 사업을 지원할 수 있다고 규정해 소상공인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할 수 있게 했습니다.


아울러, 공공배달 플랫폼 활성화 지원 사업을 경기도 또는 수원시가 출자·출연한 법인 등에게 사무를 대행할 수 있도록 해 지원사업의 원활한 추진이 이뤄질 수 있을 것으로 시의회는 기대하고 있습니다.


최 의원은 "공공배달 플랫폼 활성화 지원사업 근거를 마련한 이번 개정조례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영업에 어려움을 겪는 수원시 소상공인의 부담을 덜어드리고 지역경제 발전에 이바지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