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검사 <옹진군> [ 경인방송 = 보도국 ]

인천 옹진군은 지난 28일 영흥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주민들의 신속한 검사를 위해 영흥면 종합운동에 임시(이동)선별진료소를 설치했습니다. 


옹진군은 확진자 접촉자 및 그밖에 단순 검사를 희망하는 주민을 대상으로 검사한 결과 임시(이동) 선별진료소 검사자 521명은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무더위와 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검사방식은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진행했으며, 관련 장소에 대한 방역소독을 완료했습니다. 


김도하 기자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