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도시공사 최초 용지매각형 설계공모 인천 검단신도시. <제공=인천도시공사> [ 경인방송 = 조기정 기자 ]

iH(인천도시공사)는 검단신도시 공동주택용지 특별설계공모를 진행한 결과 대우건설 컨소시엄(AA28블록), 디엘건설 컨소시엄(AA29블록), 신동아건설 컨소시엄(AA32블록)이 최종 선정됐다고 14일 밝혔습니다.

대우건설 컨소시엄은 동부건설과 경화건설, 위성도시건설, 장형기업이 참여합니다. 

디엘건설 컨소시엄은 한양, 경우종합건설, 풍창건설, 도담개발, 트리플아이앤디와 신동아건설 컨소시엄은 계룡건설산업, 삼정하우징, 선두종합건설, 대홍건설과 함께 공동주택 건설을 추진합니다.

이번에 선정된 컨소시엄은 다음달까지 토지 매매계약을 체결할 예정입니다. 

이승우 iH 사장은 "이번 설계공모는 인천도시공사에서 처음으로 시도한 용지매각형 설계공모"라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