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개월만에 승객 5만4천659명 ‘수원e택시’ 가입…기사 가입률 88% '수원e택시' 스티커를 붙인 택시 <사진출처 = 수원시> [ 경인방송 = 조유송 기자 ]


경기도 수원시가 경기도가 올해 처음으로 연 ‘2021년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장려상을 받았습니다.


수원시는 ‘전국 지자체 최초! 코로나 함께 극복 수원e택시 성공모델로 시민편익과 택시업계 경쟁력 확 높인다’를 응모해 좋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본 심사는 어제(14일) 경기도 업사이클플라자(권선구 서둔로)에서 열렸으며, 심사위원 심사와 여론조사를 합산해 최우수(1)·우수(2)·장려(3) 시·군, 공공기관(도, 시·군)을 선정했습니다.


수원시가 지난 4월 15일 출시한 ‘수원e택시’는 호출비·중개 수수료 없는 수원시 전용 택시호출앱으로 택시업계가 주도하고, 수원시가 지원해 구축한 ‘민관협업 플랫폼’입니다.


자동결제·마일리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자동결제 서비스를 신청하면 요금의 2%가 적립됩니다.


기존 모바일 택시호출업체 비가맹 택시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택시 산업을 활성화하는 데 큰 힘이 되고 있다고 시는 설명했습니다.


실제 가입자 수와 ‘콜’(호출) 횟수는 꾸준히 늘어나고 있습니다.


출시 5개월 만에(10일 기준)으로 승객 5만4천659명이 ‘수원e택시’에 가입했고, 누적 콜 수는 50만9천613건에 이릅니다.


또 수원시 택시 운수종사자 4천707명 중 4천143명(88.02%)가 ‘수원e택시’에 가입했습니다.


일반(법인)택시 종사자 1천615명 중 1천424명(88.17%), 개인택시 종사자 3천92명 중 2천719명(87.94%)가 가입했습니다.


‘수원e택시’는 ‘조용히 가고 싶어요’, ‘내비게이션 안내에 따라 이동해 주세요’, ‘급정거·급가속 운전은 싫어요’ 등 기사에게 요청 사항을 전달하는 ‘승객 운행선호 옵션’도 있습니다.


근거리 배차 방식을 기본으로 적용해 승객에게 빠른 배차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수원e택시 앱은 플레이스토어·앱스토어에서 ‘수원e택시’를 검색해 내려받을 수 있습니다.


앞서 수원시는 지난 7일 행정안전부 주관 ‘2021년 상반기 적극행정 성과 점검’에서 2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적극행정 선도 지자체’로 꼽히고 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