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인천석유화학과 SK E&S가 15일 인천 서구노인복지관 대강당에서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 기금을 전달하고 참석자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경인방송 = 조기정 기자 ]

SK인천석유화학과 SK E&S는 15일 인천 서구노인복지관 대강당에서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 기금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습니다. 

전달식에는 이재현 서구청장, 김교흥 국회의원, 임동주 시의원, 홍욱표 SK인천석유화학 경영혁신실장, 구현서 SK E&S SV추진본부장,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및 서구지역 복지시설 관계자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날 SK인천석유화학과 SK E&S는 사랑의 열매 이웃사랑성금 6천만 원을 인천 서구노인복지관, 가좌노인문화센터, 서구지역자활센터 등 3곳에 기탁했습니다. 

이들 기관은 이달부터 3개월 동안 인천 서구지역 소외계층 100여명에게 주 5회 이상 도시락 및 간편식, 절기별 특식을 전달할 예정입니다.

‘한끼 나눔 온(溫)택트’는 코로나19 장기화 속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소외계층에게 따뜻한 식사를 전달하는 프로젝트입니다. 

당장의 끼니 해결 조차 어려운 저소득 홀몸 노인 등 취약계층에 대한 사회 안전망(Safety Net)을 강화하겠다는 취지로 SK 관계사들이 올해부터 시작한 사회공헌 사업입니다.

SK인천석유화학은 올해 상반기에도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를 실시해 서구지역 9개 동에 거주하는 115명의 홀몸 어르신들에게 4천200만 원 상당의 도시락과 식품 키트가 담긴 음식 꾸러미를 전달했습니다.

SK인천석유화학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 상황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주민들에게 따뜻한 밥 한끼가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바란다"며 "지역사회와 함께 위기를 극복하고 상생하기 위한 활동을 지속 이어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