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건강보험공단 수원동부지사, 수원시 팔달구 관계자가 함께하고 있다. <사진출처 = 수원시 팔달구> [ 경인방송 = 조유송 기자 ]


국민건강보험공단 수원동부지사는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위기가구를 위해 써달라며 100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에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공단 수원동부지사는 “이번 후원물품이 나눔의 의미를 되새기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사랑을 전달하고자 기탁하게 됐다”고 전했습니다.


이번 후원 물품은 수원동부지사 ‘건이간이 봉사단’에서 매달 급여의 일정금액을 기부해 조성하는 ‘사회공헌기금’으로 마련했습니다.


팔달구는 공단이 기부한 온누리 상품권을 저소득층 이웃에 배분할 예정입니다.


구 관계자는 “관내 어려운 이웃에 후원을 아끼지 않은 국민건강보험공단 수원동부지사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데 적극 동참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