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세 체납자 압류동산 전자공매 안내 포스터. <이미지 제공= 용인시>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도 용인시는 오는 23~29일 지방세 고액 또는 상습 체납자로부터 압류한 명품시계 등을 공매합니다.


공매는 온라인 전자공매 사이트(ggtax.laors.co.kr)에서 비대면으로 진행되며, 용인시를 비롯해 도내 22개 시.군이 참여합니다.

 

시가 공매에 넘긴 물품은 모두 55점으로 롤렉스 시계, 루이비통 지갑 등 명품 6점, 다이아몬드 반지를 비롯한 귀금속 37점 등입니다.

 

입찰방식은 입찰 기간 내 가장 높은 가격을 제시한 사람에게 낙찰되며, 최종 낙찰자는 다음달 1일 오전 10시 발표합니다.

 

낙찰받은 사람은 같은달 5일 오후 6시까지 지정 계좌로 대금을 이체한 후 안내에 따라 택배나 직접 감정업체를 방문해 물품을 찾아가면 됩니다.


시 관계자는 "고의성이 짙은 체납자에겐 끝까지 세금을 징수해 조세정의를 실현하겠다"며 "앞으로도 건전한 납세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