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 이미지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경인방송 = 조유송 기자 ]


어제(20일) 오후 8시 30분쯤 경기도 포천시 신북면의 한 농산물 직거래 판매 시설에서 불이나 약 2시간 10분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창고 등 건물 2개 동이 완전히 불타고, 내부에 보관 중이던 농산물 포장기계 등이 타 소방서 추산 1억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창고 내부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원인을 조사 중입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