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21일까지 ‘진짜 현직자와 찐한 직무경험’ 모집 ‘진짜 현직자와 찐한 직무경험’ 안내문 <사진출처 = 수원시> [ 경인방송 = 조유송 기자 ]


경기도 수원시가 수원 청년들에게 기업 현직자의 실무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는 멘토링 프로그램 ‘진짜 현직자와 찐한 직무경험’ 참여자를 오는 21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습니다.


수원 거주 청년들과 수원시 소재 대학교 재학생(만 19~34살)이 대상입니다.


멘토링은 ‘양산·공정기술’, ‘마케팅’ 등 2개 직무로 나눠서 진행되며, 직무별로 현직자 1명이 멘토로 배정됩니다.


반도체를 생산하는 대기업 현직자가 대량 생산의 전 공정에 있어 최고 품질의 제품을 만들 수 있도록 공정·장비를 최적화하고, 분석을 바탕으로 다양한 생산 공정을 연구·구현하는 양산·공정기술 직무를 소개합니다.


마케팅 직무 멘토는 SNS 채널 브랜드 마케팅 등을 담당하고 있는 L금융사 현직 팀장입니다.


코멘토 홈페이지(http://comento.kr/edu/univ/suwon)에서 참여를 원하는 직무를 클릭해 21일까지 신청하면 됩니다.


지원동기 등을 평가해 직무당 8명씩 모두 16명을 선발합니다.


선정된 청년에게는 27일 안에 개별 연락합니다.


프로그램은 다음 달(11월) 1~29일 5주 과정으로 진행됩니다.


1·3·5주 차에는 온라인 화상회의 프로그램(ZOOM)으로 현직자의 멘토링(직무 소개, 과제 피드백 등)이 진행됩니다.


주중 하루, 2시간씩 모임을 할 예정입니다.


양산·공정기술팀의 첫 모임은 다음 달 1일 오후 10시, 마케팅팀의 첫 모임은 같은 날 오후 8시입니다.


2·4주 차에는 오픈카톡방을 이용해 참여자는 실시간으로 과제를 제출하고, 멘토가 피드백해줍니다.


양산·공정기술팀의 과제 예시는 ‘공정 진행 후 발생한 품질 이슈 해결’·‘제조기술 직무 개선 평가 보고서 작성’ 등이고, 마케팅팀 과제는 ‘SNS브랜드 콘텐츠 사례 조사와 전략 방향 설정’·‘브랜드마케팅 전략 수립’ 등이 예정돼 있습니다.


시 관계자는 “수원 청년들이 기업 현직자의 생생한 경험을 공유해 취업 역량을 강화하길 바란다”며 “멘토링 프로그램이 자기소개서 작성·면접 준비 등 취업을 준비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수원시 청년정책관(031-228-3960)에서 알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