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수원시의회가 21일 제2차 본회의를 마지막으로 제362회 임시회를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 수원시의회> [ 경인방송 = 조유송 기자 ]


경기도 수원시의회는 오늘(21일) 제2차 본회의를 마지막으로 지난 12일부터 10일간 진행한 제362회 임시회를 마무리했다고 밝혔습니다.


제2차 본회의에서는 ‘2021년도 행정사무감사 계획서 승인의 건’을 비롯해 기획경제위원회 7건, 도시환경위원회 6건, 문화체육교육위원회 1건, 복지안전위원회 2건을 포함한 21개의 안건을 의결했습니다.


시장이 제출한 ‘수원 서둔 주거재생혁신지구 국가시범지구계획(안)에 대한 의견제시의 건’에 대해 유재광·이철승·이미경 의원 등 3명의 의원이 의견을 제시했습니다.


유재광 의원(국힘, 율천·구운·서둔동)은 “서둔동 내 주택 공급과 생활 SOC 개선이 필요하다는 사업 목적에는 적극 공감하나, 사유재산권 침해, 투기 조장, 주민 갈등 유발 등의 문제가 우려된다”며 반대의견을 냈습니다.


이철승 의원(민주, 율천·구운·서둔동)은 “분양가 산정 문제 등 다양한 이해관계를 조율하고,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여 반영할 것”을 요청했습니다.


이미경 의원(민주, 영통2·3·망포1·2동)은 “지구 내 주민들의 거주권 확보를 위한 적극적인 대안을 마련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이어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윤경선 의원(진보, 금곡·입북동)은 과천-봉담 고속화도로 소음 문제 해결을 위해 ▲방음 터널 설치 ▲서수원 지역 단속구간 지정 ▲소음 저감 공법 포장 등의 대안을 제시했습니다.


조미옥 의원(민주, 금곡·입북동)은 황구지천을 서수원의 랜드마크로써 모범적인 도심형 생태공원으로 조성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시의회는 이날 ‘수원시의회 청렴 실천 다짐 결의안’을 채택하고, ‘시민에게 신뢰받는 의회, 청렴한 의회를 만들어 가는 데 앞장 설 것’을 다짐하는 캠페인을 펼치기도 했습니다.


한편, 다음 회기인 제363회 제2차 정례회는 다음 달(11월) 17일부터 12월 16일까지 30일간 진행됩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