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인방송 = 홍성민 기자 ]


경기도의회는 오는 26일 도의회 대회의실에서 지방자치 30주년 기념 '자치분권 강화를 위한 정책토론회'를 엽니다.

토론회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기본방역수칙을 준수해 최소한의 인원만이 참석하여 진행하며, 도의회 공식 유튜브 채널(e끌림)을 통해 생중계 됩니다.

이번 토론회는 개회식을 시작으로, 기조 강연과 총 4개의 세션으로 나누어 토론이 진행됩니다.

개회식에는 장현국 도의회 의장, 오병권 경기도 행정1부지사, 진용복 도의회 자치분권발전위원회 총괄추진단장, 박근철 도의회 대표의원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이와함께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은 영상축사를 통해 축하 메시지를 전합니다.

기조 강연은 김순은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 위원장이 맡았습니다.

김순은 위원장은 ‘실질적 지방의회 강화를 위한 정책 제언’을 주제로 ▲국가별 자치분권 사례 ▲문재인 정부 자치분권 성과 ▲지방의회 발전과제 등에 대해 발표합니다.

토론에는 미국, 일본, 대만 등 해외 연사를 포함해 총 20여 명의 학계 전문가들이 참여해 자치분권 강화를 위한 지방의회 역할과 나아갈 방향에 대해 논의합니다.

제 1세션은 해외사례를 통해 보는 자치분권 실현방안으로 미국, 일본, 대만의 학계 인사들이 화상 토론에 참여합니다.

제 2세션은 '지방의회법 제정의 필요성과 지방의회의 역할'을 주제로, 제 3세션에서는 '자치경찰 운영과 개선 방향'을 살펴보고 향후 과제를 진단합니다.

제 4세션은 '2단계 재정분권과 지방의회 대응방안'에 대해 대응 방안을 제시합니다.

장현국 의장은 "지방자치 30주년을 맞아 자치분권 토론회를 개최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도의회가 자치분권의 새로운 100년을 써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