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대한민국우수상품전시회 포스터.<사진제공: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 경인방송 = 변승희 기자 ]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오는 28일부터 30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500개 기업 600개 부스 규모로 '제24회 대한민국우수상품 전시회, G-FAIR KOREA 2021(이하 G-FAIR)'를 개최합니다.


올해 24회째를 맞는 G-FAIR는 위드코로나 시대를 맞아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하에 해외 바이어와 온라인 상담을 하고, 국내 MD들의 현장 구매상담회를 열어 코로나로 위축됐던 중소기업의 판매 모색을 집중 지원합니다.


특별기획관과 각종 부대 행사 등 기업과 참관객을 위한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도 제공됩니다.

 

G-FAIR는 ▲생활용품관 ▲건강용품관 ▲주방용품관 ▲뷰티용품관 ▲식품관으로 꾸려지며, 특히 참가기업 제품의 주제별 특별 기획관(▲집스타그램 ▲1Conomy ▲패션관 ▲ESG (Zero Waste) ▲Hello Lounge (Hello Stage, On-Air Studio))을 새롭게 선보입니다.

 

또한 중소기업의 국내외 판로개척 지원을 위해 수출시장과 유통트렌드 변화에 발맞춰 해외 바이어와의 온오프라인 수출상담회, 국내 유통 MD와의 구매상담회, 글로벌 E-commerce 입점상담회 등의 비즈니스 상담회를 진행합니다.

 

유승경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장은 "위드코로나 비즈니스 산업구조의 변화가 이뤄지고 있다"며 "다만 여전히 코로나 상황이 끝나지 않고 있는 만큼 철저한 방역을 기반으로 다양한 수출 및 내수 판로 개척을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