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 NLL 7km 침범…어획물 20kg 발견 백령도서 나포된 불법 중국어선 <사진=중부지방해경청 서해5도 특별경비단> [ 경인방송 = 안덕관 기자 ]


서해 최북단 인천 백령도 해상에서 불법 조업을 하다가 서해 북방한계선(NLL) 북쪽으로 도주한 중국어선 1척이 해양경찰에 나포됐습니다.


중부해경청 서해5도 특별경비단은 경제수역어업주권법 위반 혐의로 60t급 중국어선 A호를 나포했다고 밝혔습니다.


A호는 오늘(22일) 오전 2시 40분쯤 인천시 옹진군 백령도 서방 25㎞ 해상에서 서해 NLL을 7㎞가량 침범해 불법으로 조업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당시 백령도 인근 해상에서 경비 근무를 하던 500t급 해경 함정이 A호를 발견하고 고속단정을 투입해 해군과 합동으로 단속하자 A호는 조타실 출입문을 잠그고 NLL 북쪽 해역으로 도주했습니다.


해경은 출입문을 강제로 열어 엔진을 정지시키고 4분 만에 중국인 선원들을 제압했습니다. 이 어선에서는 꽃게와 새우 등 어획물 20㎏이 발견됐습니다.


해경은 A호에 탄 중국인 선원 7명을 인천 해경서 전용부두로 압송해 불법 조업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