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례기자회견을 하는 류영철 경기도 보건건강국장. <사진 = 경기도> [ 경인방송 = 박예슬 기자 ]


경기도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이 인구 수 대비 70.8%로, 집단면역 목표치인 70%를 넘어섰습니다.

류영철 경기도 보건건강국장은 오늘(26일) 정례 기자회견에서 "오늘 0시 기준 경기도민 가운데 코로나19 예방접종을 2차까지 완료한 인원은 총 942만 8천460명으로, 경기도 인구 대비 70.8%"라고 밝혔습니다.

1치 이상 받은 경기도민은 총 1천65만9천879명으로 경기도 인구 대비 80.1%입니다.

백신접종 완료율(2차) 70%는 당초 정부가 '위드코로나', 즉 일상 회복을 위해 제시한 목표치로, 위중증률과 사망률을 낮추고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을 시작할 수 있는 중요한 전제조건이라고 설명한 바 있습니다.

이와 함께 도는 어제(25일)부터 '부스터샷' 접종도 시작했습니다.

지난 4월 2차 백신접종 완료 후 6개월이 지난 75세 이상 연령층, 노인시설 입소자와 종사자라면 사전 예약 후 접종 기관에서 화이자나 모더나 백신을 추가 접종할 수 있습니다.


지난 8월 이후 2차 접종을 받은 60세부터 74세 연령층은 6개월이 지난 내년 2월부터 접종이 시작됩니다.


또 8월 이전 접종 완료하고 6개월이 지난 60세 이상이라면, 본인의 접종 일정에 따라 추가 접종이 가능합니다.


코로나19 치료병원 종사자는 지난 12일부터 추가접종을 하고 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