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가 주최하는 제11회 지방행정의 달인 대회에서 이천시 최초로 기술보급과 오용익 농촌지도사가 지역경제 분야 달인으로 선정됐다.<사진제공= 이천시> [ 경인방송 = 엄인용 기자 ]

경기도 이천시는 행정안전부가 주최하는 제11회 지방행정의 달인 대회에서 이천시 최초로 기술보급과 오용익 농촌지도사가 지역경제 분야 달인으로 선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천시에서는 첫번째 지방행정 달인 선정입니다.


오용익 농촌지도사는 미생물 활용 기술 확산으로 농축산인의 소득증대와 친환경 농축산 구현에 기여한 성과를 인정받았습니다.
 

지방행정의 달인은 창의적 아이디어와 높은 업무 숙련도를 바탕으로 지역과 국가발전에 이바지한 지방공무원을 선발하는 지방행정분야에서 가장 권위있는 시상제도입니다.


오용익 농촌지도사는 "지역 농업기술 발전을 위해 다년간 노력해온 과정을 인정받아 달인 수상으로 이어져 기쁘다"며 "앞으로도 이천시와 전국 농가들에게 도움이 되는 미생물 활용기술 확산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전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