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정 교육감, “과대학교․과밀학급 해소는 가장 중대한 과제” 경기도교육청-국회교육문화포럼은 29일 '과대·과밀학급 해소방안 마련을 위한 정책 토론회'를 열었다. <사진자료=경기도교육청> [ 경인방송 = 김국희 기자 ]


경기도교육청은 오늘(29일) 국회의사당에서 학급당 학생 수 감축과 과대·과밀학급 해소방안 마련을 위한 정책 토론회를 국회교육문화포럼(대표의원 안민석, 최강욱)과 공동 개최했습니다.


이번 토론회는 2학기 전면등교로 학내 거리두기 필요성이 높아지고, 신도시 중심으로 과대·과밀학급이 늘어나는 상황에서 실효성 있는 과대·과밀학급 해소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토론회에는 이재정 경기도교육감과 안민석 국회의원, 강민정 국회의원, 전희영 전교조 위원장, 교육부 관계자가 참석했으며 성기선 전 한국교육과정평가원장이 좌장을 맡았습니다.


이재정 교육감은 “경기도교육청의 가장 시급하고 중대한 과제가 과대학교, 과밀학급 해소에 있으며 오늘 이 토론이 하나의 출발점이 되길 바란다”며 “과대학교와 과밀학급 문제를 집중 토론하지만, 학생 수가 줄어드는 지역과 학교의 문제도 깊이 생각해서 앞으로 논의를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를 위해 경기도교육청은 학급당 학생 수를 20명으로 감축하는 구조의 교육학적 해석과 교육 효과를 지속적으로 연구해 나가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토론회에선 과대·과밀학급 현황, 경기도의 과대·과밀학급 관련 주요 사례, 과대·과밀학급에 따른 문제점, 과대·과밀학급 적용 기준 개선 필요성, 교원 확충을 위한 중장기 대책이 논의됐습니다.


토론회 영상은 경기도교육청 공식 유튜브 채널 경기도교육청TV(https://youtu.be/HjtiSZcKoTY)를 통해 다시 볼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