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인방송 = 엄인용 기자 ]

경기도 광주도시관리공사는 도로교통공단이 시행하는 안전운전인증제 평가에서'최우수' 등급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안전운전인증제'는 경제적.사회적 손실 감소와 안전한 교통 문화 정착을 위해 기초안전 컨설팅, 안전운전 교육, 운행 안전 현장 등을 1년간 운영하는 안전 운전 관리 프로그램입니다.

광주도시관리공사는 교통약자이동지원센터 차량과 교통안전 문화 정착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지난해 3월 기초안전 컨설팅을 시작으로 안전 운전 관리 프로그램에 참여했으며, 도입 첫해 95.2점으로 '최우수' 등급을 받았습니다.


공사는 이번 안전운전인증제 획득으로 향후 교통법규 위반과 사고 감소, 그리고 차량 보험료 할인 혜택도 받게돼 부수적 예산 절감 효과도 거둘 것으로 기대했습니다.


박남수 광주도시관리공사 사장은 "이번 안전운전인증 획득을 통해 교통약자들의 이동권을 안전하게 보장하고 지방 공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안전 책임 실천에 적극적으로 동참하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지방공기업으로서의 책임과 의무를 성실히 이행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