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여행 즐기며 마일리지 배로 쌓는 '여행의 정석' 프로모션 선보여 아시아나항공은 17일 국립항공박물관에서 마포중학교 학생 24명에게 항공 직업 강연을 열고 코로나 이후 2년간 멈췄던 봉사활동을 재개했다. (사진=아시아나항공) [ 경인방송 = 김인완 기자 ]


◇ 아시아나항공, 항공업계 최초 교육봉사단 창단후 활동 지속
 

아시아나항공이 코로나19로 2년간 멈췄던 교육기부 봉사단 활동을 재개합니다. 17일 국립항공박물관에서 마포중학교 학생 24명에게 항공 직업 강연을 열고 첫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첫 강연자로 나온 A380 조종사인 마대우 부기장은 ▲ 조종사가 되기 위한 공부 방법부터 ▲ 운항 승무원이 실제로 하는 일 ▲ 항공사 직원으로 근무하는 장점 등을 여러 사진과 영상을 이용해 강연을 펼쳤습니다. 두번째 강연자인 캐빈승무원 이미희 부사무장은 ▲ 승무원 업무 이해 ▲ 세계를 누빌 수 있는 승무원이란 직업의 장점 ▲ 승무원이 되기 위해 필요한 것 등 학생에게 실제 도움이 되고 궁금해하는 내용들로 구성해 큰 호응을 이끌어 냈습니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번 강연을 시작으로 향후 더 많은 학교 및 학생을 대상으로 강연을 확대할 계획입니다.


지난 2013년 창단된 아시아나항공 교육기부 봉사단은 현직 운항승무원, 캐빈승무원, 항공정비 엔지니어, 운항관리사 등 항공 전문지식을 가진 직원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업계 최초의 교육기부 전문 봉사단으로 출범 이후 총 3천367회, 30만4천696명 청소년을 대상으로 강연 활동을 펼쳐 왔습니다. 이런 공로를 인정받아 2014년부터2016년까지 교육기부대상을 3년 연속 수상했고, 2017년에는 교육기부대상 명예의 전당에 헌액되었습니다.


또한 아시아나항공은 사회공헌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신설된 ESG경영팀 주도로 교육기부봉사단을 운영하고 사회공헌 활동 계획도 수립할 예정입니다. 교육기부 봉사단 규모도 기존 125명에서 180명으로 확대합니다.



◇ 대한항공·면세점·호텔·여행보험 등 제휴사 이용시 추가 마일리지 적립 또는 할인 
 

대한항공은 점차 늘어나는 해외여행 수요에 부응하기 위해 마일리지를 적립하면서 면세 쇼핑, 호텔, 액티비티, 렌터카, 해외여행보험 등을 준비할 수 있는 '여행의 정석' 프로모션을 오늘(17일)부터 실시합니다. 


7월 15일까지 업종별 주요 제휴사를 통해 상품 및 서비스를 예약, 구매하는 고객들에게 추가 마일리지 적립 또는 할인 혜택을 제공합니다. 현대백화점면세점에서 미화 100달러 이상을 구매할 경우 5달러당 기본 1마일과 추가 1마일이 적립되며, 이때 대한항공카드를 사용하여 결제하면 1천원당 최대 5마일 적립을 중복으로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부킹닷컴(Booking.com)에서 국내외 호텔을 예약하면 1달러당 기본 2마일은 물론 추가 2마일 적립 혜택을 함께 누릴 수 있습니다.


또한 대한항공은 글로벌 자유여행 플랫폼인 클룩(KLOOK)을 통해 렌터카 및 각종 액티비티 예약시 10% 할인 및 1달러당 최대 2마일을 적립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합니다. 해외의료지원 서비스가 포함된 해외여행보험인 어시스트 카드 트래블 케어(Assist Card Travel Care) 가입 시에는 3천원당 기본 10마일에 5마일 추가해 총 15마일 적립이 가능합니다.


대한항공은 위 4개 제휴사를 8월 31일까지 모두 이용 후 마일리지 적립과 대한항공 국제선 탑승까지 완료한 고객 전원에게 기프티콘을 증정합니다. 
 


◇ 제주항공, 6월부터 인천~울란바토르 본격 취항


올 여름 해외여행에 관심이 있는 항공수요자들에게 몽골이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최근 몽골 정부는 오는 6월1일부터 관광목적으로 몽골을 방문하는 한국인들에게 최대 90일까지 무사증 방문을 승인했습니다.


몽골의 경우 코로나19 관련 방역조치를 대폭 완화해 백신접종 여부와 관계없이 누구나 자유롭게 여행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비자 신청 의무까지 없어지면서 몽골 여행길이 더욱 쉬워질 전망입니다. 더욱이 올 여름부터는 우리나라와 몽골을 잇는 하늘길 또한 대폭 넓어져 몽골이 새로운 인기 해외여행지로 급부상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특히 끝없이 펼쳐지는 초원에서 말과 함께 생활하는 몽골 유목민들의 전통문화 체험과 세계 3대 별관측지에서 즐기는 은하수와 별자리 관측은 몽골을 찾는 여행객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선사합니다.


한편 제주항공은 지난 4월 인천~몽골 울란바토르 노선에 주 4회 운항할 수 있는 권리를 획득하고 6월 취항을 목표로 준비중입니다. 다가오는 여름 인천과 울란바토르를 잇는 항공 스케줄이 다양해지고 항공권 가격 또한 낮아지면 몽골은 새로운 인기 여행지로 거듭날 것으로 전망됩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