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전경. <사진제공=경기도교육청> [ 경인방송 = 김국희 기자 ]


경기도교육청은 오늘(19일) 4단계 스쿨넷 서비스를 공식 개통했습니다.


스쿨넷 서비스는 학교에서 사용하는 인터넷 통신을 설치하고 활용하는 사업으로 2006년부터 5년마다 사업자를 선정하고 있습니다.


4단계 스쿨넷 서비스는 어제(18일) 3단계 스쿨넷 서비스 종료에 따라 시작됐으며 서비스 기간은 내년 5월 19일부터 2027년 5월 18일까지입니다.


이번 4단계 스쿨넷 서비스는 다양한 학교 수요를 반영해 맞춤형 통신 환경을 구축하고 미래형 교수학습이 가능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것으로 3단계 스쿨넷 서비스보다 통신 속도와 안정성이 개선된 것이 장점입니다.


이에 따라 경기도내 전체 학교와 교육행정기관은 향후 5년 동안 총 741억 원(매월 394,350원)으로 3단계보다 300M 빨라진 800M 속도로 통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습니다.


아울러 2023년 1월부터는 동일 요금으로 1G까지 증속한 통신 서비스가 제공될 예정입니다.


경기도교육청은 전국 17개 시도교육청 가운데 유일하게 인터넷망(백업망)을 이원화(KT·SKB)함으로써 한쪽 통신 장애 발생 시 다른 망으로 대체 가능해 운영 안정성을 높였습니다.


이밖에 4단계 스쿨넷 서비스 주요 내용은 학교 노후 통신환경 개선 수요 적극 반영, 네트워크 대역폭 10G급으로 용량 확대, 업무전용망 확대 구축,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AI) 자동 관제시스템 구축으로 통합관제 강화 등입니다.


경기도교육청은 지난 9일 KT, SK브로드밴드와 4단계 스쿨넷 서비스의 안정적 운영·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