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경기 메타버스 아카데미' 안내 포스터. <이미지 제공= 경기도>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도가 메타버스 전문인력을 육성합니다.


경기도는 이 같은 내용의 '2022년 경기 메타버스 아카데미' 기본과정을 개설하고, 다음달 3일까지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밝혔습니다.


올해 신규 추진하는 이 과정은 메타버스 플랫폼과 콘텐츠 개발자 양성을 위한 기획, 개발, 디자인, 유통까지 전 부문을 섭렵하는 과정으로 운영합니다.


올 상반기 3개월간 운영하는 기본과정은 초중급 개발자를 대상으로 하고, 하반기에는 전문개발자를 위한 심화과정을 진행합니다.


이번 기본과정 모집에서는 모두 25명을 선발할 예정이며, 선발된 교육생은 별도 교육비 부담 없이 광교에 위치한 경기VR/AR제작거점센터에서 교육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교육 내용은 ▲메타버스 산업 일반교육(메타버스 산업특성 이해와 플랫폼별 비교 탐색) ▲메타버스 플랫폼 기반 콘텐츠 제작 ▲실감기술(VR.AR.XR) 콘텐츠 제작도구(엔진.툴)인 유니티(Unity) 중심의 프로그래밍과 3차원 모형화(3D 모델링) 그래픽 교육 ▲과제 실적자료집(프로젝트 포트폴리오) 기획.제작 ▲전문가 멘토링.특강으로 구성됩니다.


교육 수료생에게는 수료증과 제작도구(엔진.툴)인 유니티 교육인증 자격증을 발급하며, 성적 우수자에게는 수료증과 유니티 자격 인증시험 응시기회를 제공합니다.


또 취창업 연계 프로그램을 통한 수료생과 수요기업 연결도 준비 중입니다.


현재 경기도민이거나 경기도내 고등.대학교 졸업생 혹은 경기도 소재기업 재직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습니다. 


신청은 경기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www.gcon.or.kr) 내 교육.행사공고 확인 후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됩니다.


김규식 경기도 미래성장정책관은 "이 사업은 도의 '가상/증강현실(VR/AR) 아카데미' 인재양성 경험을 토대로 올해 신규 추진하는 교육사업"이라며 "메타버스 분야를 선도할 우수개발자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