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계양고속도로 건설 등 임기내 청사진도 밝혀 유천호 군수가 1일 취임식에서가 축하 꽃다발을 받고 있다. (사진=한의동 기자) [ 경인방송 = 한의동 기자 ]


'민선 8기' 제9대 유천호 강화군수가 1일 강화고인돌체육관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를 시작했습니다.

 

취임식에는 안상수 전 인천시장과 권혁철 경인방송 대표, 태국 축하사절단, 지역 기관단체장, 주민 등 3천여명이 참석했습니다.

 

유천호 군수는 취임사에서 "산적한 과제와 현안들을 능수능란하게 또 빠르게 해결하라는 군민들의 명령을 받들어, 앞으로의 4년도 오직 강화군의 발전과 군민 행복만을 바라보며 없는 길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유 군수는 임기내 만들어 나갈 강화군의 청사진을 밝혔습니다.

 

우선 지역발전을 위한 성장 기반시설 확충을 골자로 강화~계양 고속도로 강화기점을 건설하고, 국도48호선 마송~강화 간 도로 확장 및 교동을 연결하며, 영종~강화 연륙교 건설, 서울지하철 5호선 강화 연장 등을 제시했습니다.

 

 군민과 함께하는 문화·복지시설 확충을 위해 권역별 복합 생활문화센터 건립 등 마을 중심의 여가를 즐길 수 있도록 하고, 마을등산로 정비, 생활형 휴식공원 추가 조성을 약속했습니다.

 

이와 함께 '다 함께 누리는 복지'와 사회 안전망 구축에 있어 최고 수준의 어린이 외국어 교육 지원과 키즈카페 확대, 청소년상담 복지센터 확대 운영, 3장학관 건립, 대학생 주거비 지원 및 장학기금 추가 조성 등을 공약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