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성남시 분당의 한 음식점에서 만난 이상일 용인시장과 안철수 국회의원, 신상진 성남시장. <사진제공= 용인시>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이상일 용인특례시장과 신상진 성남시장, 국민의힘 안철수 국회의원(분당갑)이 양 도시의 교통불편 해소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용인시에 따르면, 이상일 용인시장은 그제(2일) 오후 분당에서 신상진 성남시장과 안철수 국회의원을 만나, 용인과 성남의 협력방안 등을 논의한 뒤 이 같이 의견을 모았습니다.


이 시장과 신 시장, 그리고 안 의원은 지하철 3호선을 수서에서 성남 대장동을 거쳐 수지.광교로 연장하는 과업을 꼭 실현하기로 하고 수시로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또 윤석열 대통령 공약인 고속철도 SRT 수지.분당 정차역을 신설하는 문제, 수지 고기동과 성남 대장동을 연결하는 다리의 확장 문제도 해결해서 두 도시 시민들의 교통 편의를 증진하기로 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이 시장은 "시민의 교통불편을 속히 해소하기 위해 시장들이 직접 나서서 문제를 풀자"고 했고, 신 시장도 "우리가 적극적으로 일하자"고 화답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