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22일~8월10일 14만1751명 이용...인천∼백령 44% 늘어 '최다'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 <사진=경인방송 DB> [ 경인방송 = 여승철 기자 ]


인천해양수산청은 올해 여름 휴가철에 인천 연안여객선 탑승객이 14만1천751명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14.6% 증가했다고 오늘(17일) 밝혔습니다.
 


이는 여름 휴가철 특별수송 기간인 지난달 22일부터 이달 10일까지 20일간 인천지역 연안여객선 이용객 수를 집계한 결과입니다.


항로별 수송 인원은 장봉∼삼목 3만3천978명, 인천∼백령 2만6천261명, 인천∼이작 1만9천701명, 인천∼덕적 1만7천204명, 인천∼제주 6천651명 등 입니다.


전년 대비 항로별 여객 증가율은 인천∼백령 44%, 선수∼주문 25%, 대부∼이작 24%, 인천∼연평 23%, 인천∼이작 21% 등으로 집계됐습니다.


인천해수청 관계자는 "기상악화로 인해 여객선 운항이 통제되기도 했으나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와 인천∼제주 여객선 재운항 등으로 전년보다 연안여객선 이용객이 증가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