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종 2천600가구...송도 11공구 2천735가구 첫 공급 송도국제도시 전경 (사진=경인방송DB) [ 경인방송 = 김인완 기자 ]


인천경제자유구역 송도·영종국제도시에서 올해 하반기부터 내년까지 총 7천가구의 아파트·주상복합이 추가 공급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18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에 따르면 올해 사업 승인을 받은 영종국제도시 아파트 6개 단지가 올 하반기 신규 분양에 나서 총 2천600여가구가 공급됩니다. 단지별 공급 규모는 A57블록 272가구, A26블록 670가구, A61블록 560가구, A14블록 311가구, A23블록 547가구, A11블록 243가구입니다.


송도국제도시에서는 3공구 주상복합(G5블록) 단지와 11공구 아파트·주상복합 단지에 대한 사업 승인신청이 각각 지난달과 이달 접수됐습니다. 단지별로는 G5-1 854가구, G5-11 318가구, G5-3 85가구, G5-4 91가구, G5-5 97가구, G5-6 100가구입니다.


송도에서 처음으로 공동주택 공급이 시작되는 11공구는 RC10블록 550가구, RC11블록 473가구 아파트와 RM4블록 598가구, RM5블록 504가구, RM6블록 610가구의 주상복합을 합쳐 2천735가구가 분양됩니다.


인천경제청은 송도 신규 분양 단지의 경우 올해 하반기 사업 승인을 받으면 최종 준비를 거쳐 내년 초부터 분양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