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립중앙도서관이 무형문화재 박상진 분청사기장 초청 특강을 열고 있다. <사진자료= 광주시립중앙도서관> [ 경인방송 = 엄인용 기자 ]


경기 광주시립중앙도서관은 최근 시립중앙도서관 시청각실에서 美 갤러리 연계 특별강좌로 무형문화재 박상진 분청사기장을 초청, 특강을 진행했습니다. 


경기무형문화재 제41호인 박상진 분청사기장은 이번 특강에서 도자(분청사기)란 주제로 분청사기란 무엇인지와 도자기 제작과정을 강연했습니다.

또 무형문화재가 되기까지 자신의 도자기 인생에 대해 이야기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박준호 광주시립중앙도서관장은 "이번 특별강좌와 전시를 통해 한국의 전통문화 예술에 관심을 갖는 시민들이 더욱 많아졌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광주시립중앙도서관 로비에 조성된 美 갤러리에는 오는 30일까지 '味를 담다'란 주제로 박상진 분청사기장의 작품과 동원대 호텔조리과 김성옥 교수의 한국 음식, 최양숙 섬유예술가의 보자기 작품을 전시 중입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