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례안 6건, 동의안 5건, 결산안 3건 등 총 20건의 안건 처리 용인특례시의회 제266회 제1차 정례회 폐회 <사진제공=용인특례시의회> [ 경인방송 = 정재수 기자 ]



경기 용인특례시의회가 오늘(30일) 본회의장에서 제266회 제1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를 열고 지난 15일부터 30일까지 16일간의 정례회 일정을 마무리 했습니다.
 


이번 정례회에서는 조례안 6건, 동의안 5건, 의견제시 3건, 결산안 3건, 예산안 2건, 공유재산관리계획안 1건 등 20건의 안건을 처리했습니다. 또 의원들은 각 소관 부서를 대상으로 시정질의에 나섰습니다.


지난 20일부터 29일까지 각 상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집행부에서 제출한 2021회계연도 세입·세출 결산 승인의 건 등 결산안과 2022년도 2회 추가경정 예산안 및 2022년도 기금운용계획 변경안에 대해 심의 했습니다.


우선 2021회계연도 세입·세출 결산 승인의 건 등 3건의 결산안에 대해서는 집행부 원안대로 승인했습니다.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세입 부분에 대해 면밀한 분석을 통해 당초 예산에 적극 반영하고, 예측하지 못한 세입은 추경에 필히 반영해 효율적인 예산 편성 및 운영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을 주문했습니다.


세출 부분은 각 부서의 사업 계획 시 충분한 사전 검토를 통해 불필요한 예산이 편성되는 것을 방지할 것을 요청했습니다. 특히 사업 변경에 따른 집행 잔액은 추경에 반영해 시 전체 재정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 불용액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도 요구했습니다.


예비비 및 순세계잉여금에 대해서는 예비비의 투명한 관리와 합리적 사업 계획 수립을 통한 적정 수준의 순세계잉여금 유지에 노력할 것을 요청했습니다.


특히 2021회계연도 결산검사에 따른 각 상임위원회 및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지적사항과 용인시 결산검사위원회의 결산검사 의견서, 재무제표에 대한 감사보고서의 시정 및 개선 권고사항에 대해서는 다음 예산의 편성과 집행에 적극 반영해 예산운용의 효율성을 높여나갈 것을 요구했습니다.


이어 2022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 중 세입부분과 기금운용계획변경안은 집행부 원안대로 의결했으며, 세출부분은 용인문화재단 운영 출연금 등 6개 사업 총 35억155만6천원을 감액하기로 했습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