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체육대회 출전선수단 방문 격려…도내 학생 선수 644명 참가 임태희 교육감(맨 왼쪽)이 30일 경기체육고등학교를 방문해 제103회 전국체육대회에 참가하는 학생 선수들을 격려했다. <사진제공=경기도교육청> [ 경인방송 = 정재수 기자 ]



경기도교육청이 대한체육회 주최로 열리는 '제103회 전국체육대회'에 도내 학생 선수 644명이 참가한다고 오늘(30일) 밝혔습니다.
 


다음 달 7일부터 13일까지 울산광역시 일원에서 열리는 이번 전국체육대회에는 경기도 대표선발전을 거친 143개 교의 남녀 학생 선수(남 400명, 여 244명)가 19세 이하부 45개 종목에 각각 출전합니다.


도교육청은 경기도체육회와 가맹 경기단체 등 관계기관과 협력해 학생 선수들이 저마다의 기량을 뽐내고 성장을 경험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입니다.


대회 참가에 앞서 임태희 교육감은 이날 경기체육고등학교를 방문해 훈련지원금과 격려금을 전달하고 121명의 출전 학생선수단을 격려했습니다.


임 교육감은 "날마다 구슬땀을 흘리며 자신과의 싸움을 이겨내 온 여러분들 모두가 승리자"라며 "그 동안 준비한 기량을 충분히 발휘해 땀 흘린 성과를 거두기를 경기도교육청 전 직원과 경기도민이 함께 응원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도교육청은 코로나19 위기 극복 과정에서 진행하는 전국대회임을 고려해 학생 선수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경기에 임할 수 있도록 '경기도 학생선수단 지원센터'를 현지에 구축해 운영할 예정 입니다.

저작권자 © 경인방송 정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